좋은 책 모음


스킵 네비게이션


울산대학교 책 읽는 캠퍼스 로고


독서 인증제


문서위치

 > 책 읽는 캠퍼스 > 좋은 책 모음 > 좋은 책 모음

본문내용

게시물 읽기

(11월 디자인대학 추천도서)디자인 극과극
(11월 디자인대학 추천도서)디자인 극과극의 첨부된 사진(이미지) no.481

책소개

일상에서 흔히 접하는 '극과 극'의 두 사물을 짝기어 비교하며 각자의 디자인에 얽힌 이야기를 풀어놓는 책이다. 토스트 리어카와 백화점 푸드코트, 비상구 사인 속 사람과 이집트 벽화 속 남자, 육영수 여사의 올림머리와 지 드래곤의 반삭머리 등 참신한 시각으로 건져 올린 일상적 소재들은 공공 디자인과 상품 디자인, 패션과 미술 및 정치까지 다양한 분야를 아우른다. 저자는‘왜 이렇게 생겼지’ 하는 호기심을 풀어가며 그 과정을 가뜬하고 유희적인 필치로 드러냄으로써 새롭게 사물을 발견하는 기쁨을 알려준다. 법과 제도, 역사, 미술사 및 현대미술 등 다양한 이야기를 동원하고 팁으로 흥미진진한 에피소드 꼭지를 덧붙여, 일상의 디자인을 적극적으로 즐기고 활용하는 방법을 보여준다.

이 책은 장 뤽 고다르의 영화 제목을 붙인 다섯 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1장 ‘거리의 탐정’과 2장 ‘미치광이 피에로’는 거리에서 흔히 보는 공공 디자인과 물건들을 짝지어 놓고 차이점과 상반되는 점을 견주어 본다. 3장 ‘미녀 갱 카르멘’에서는 남녀노소를 누구나 멋쟁이로 만들어주는 패션과 헤어스타일 등을 살폈고, 4장 ‘만사형통’에서는 일상용품에 깊숙이 개입해 새로운 디자인 세계를 펼친 미술가들의 흔적을 담았다. 5장 ‘비브르 사 비, 가정용 유토피아’에서는 어디서나 쉽게 볼 수 있는 볼펜, 시계, 텔레비전 등에 적용된 디자이너의 포부와 꿈을 들여다본다.

 

저자소개

이화여대에서 미술사학을 전공하고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미술이론과 전문사 과정을 졸업했다. 여러 전시와 프로젝트에 필자 및 기획자로 참여했고 2008~9년 『한겨레』 신문 esc 팀에서 기자로 일했다. 2009년부터 한예종, 계원대, 원광대 등에서 디자인과 현대미술을 강의하고 있다. 2006년부터 황사라, 안인용과 함께 인디 잡지 『워킹 매거진』을 만들어왔다(www.walking-magazine.com). 보고 싶은 책을 직접 만들겠다는 생각으로 작가 남화연과 출판사 스노우맨북스를 만들었다. 웃음, 사이키델릭, 아가동산, 사과, 할머니 등 궁금한 것이 많다.

(0)
리스트 인쇄 불량 게시물 신고하기

본문 다시읽기

리뷰컨텐츠는 현재 페이지의 본문내용에 다시 접근할 수 있도록 링크를 제공합니다.


주소

44610 울산광역시 남구 대학로 93 울산대학교 중앙도서관

대표전화

(052)259-2457, 2482

저작권

Copyright by University of Ulsan Central library. All rights Reserved.

책읽는 캠퍼스 페이스북 울산대학교 트위터 울산대학교 페이스북 울산대학교 블로그


리뷰 네비게이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