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OU NEWS TODAY

스킵 네비게이션


문서위치

> 울산대학교 > UOU NEWS TODAY > UOU NEWS TODAY

게시물 읽기

2020년도 세종도서 선정의 첨부된 사진(이미지) no.1098
2020년도 세종도서 선정
작성일 2020.07.28 조회 15,497
2020 세종도서 선정

역사 전호태·중남미 송병선·철학 이상엽 교수

 
 
  울산대학교 역사문화학과 전호태 교수, 스페인·중남미학과 송병선 교수, 철학과 이상엽 교수의 저서 및 번역서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선정하는 2020년 세종도서(교양 부문)로 선정됐다.

  선정 도서는 각각 ≪고대에서 도착한 생각들: 동굴벽화에서 고대종교까지≫(㈜창비·508쪽·2만 2000원), ≪아돌포 비오이 카사레스≫(현대문학·492쪽·1만 5000원), ≪니체, 건강의 기술: 운명적 삶을 긍정하는 기술≫(북코리아·264쪽·1만 3500원). <아래 사진>





  고분벽화와 암각화 연구의 권위자인 전호태 교수의 저서는 구석기시대부터 삼국시대에 이르는 수만 년 동안 축적된 고대 한국인의 생각과 신앙을 일반 독자의 눈높이에 맞춰 담아냈다.
  유물, 유적 개념을 친절하게 소개하고 동서양의 신화, 미술, 종교를 넘나들며 우리 고대의 사상을 입체적으로 설명해냈다.

  송병선 교수가 번역한 ≪아돌포 비오이 카사레스≫는 ‘아르헨티나 환상문학의 심장’으로 일컬어지는 카사레스가 인간성의 본질인 사랑과 실존의 문제를 깊이 있게 파헤친 작품 14편이 수록됐다.
  경이로운 상상의 세계를 발명한 작가의 이야기 속에서 독자들은 조금 전까지 현실 공간에 있었다가 부지불식간에 환상 세계로 빨려 들어가고, 다시 빠져나왔을 때 새로운 시선으로 만나는 세상을 느낄 수 있다.

  ≪니체, 건강의 기술: 운명적 삶을 긍정하는 기술≫은 니체 연구의 산실인 스위스 질스-마리아의 ‘니체 하우스’ 연구원인 미렐라 카르보네와 요아힘 융이 공저한 책.
  역자인 이상엽 교수는 고통을 동반한 질병을 갖고 있더라도 삶을 긍정한다면 병이 오히려 더 건강한 삶을 위한 자극제가 될 수 있다는 니체의 ‘건강의 기술’에 주목한다. 신체적·심리적 고통이 삶에 대한 심층적 성찰의 기회가 된다는 것.

  올해 세종도서는 교양 부문에서 총 550종 선정되었다. 선정 도서는 전국 공공도서관 등 2700여 곳에 보급된다.
(0)
리스트 인쇄 불량 게시물 신고하기

게시물 리스트

UOU NEWS TODAY 중 분류가 인물인 게시물 목록. 마일리지 0점 Total:1064. PAGE(1/213)

본문 다시읽기

리뷰컨텐츠는 현재 페이지의 본문내용에 다시 접근할 수 있도록 링크를 제공합니다.






리뷰 네비게이션


디자인 구성요소

디자인 구성요소는 일반 사용자에게 시각적인 효과를 제공하기 위한 의미가 포함되지 않은 이미지 요소들입니다.

UOU NEW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