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OU NEWS TODAY

스킵 네비게이션


문서위치

> 울산대학교 > UOU NEWS TODAY > UOU NEWS TODAY

게시물 읽기

울산대, 현대 임원비중 국내 대학 중 5위의 첨부된 사진(이미지) no.111
울산대, 현대 임원비중 국내 대학 중 5위
작성일 2008.09.11 조회 5,137




현대중공업 14명, 현대차 12명

  국내 매출액 상위 30대 기업 가운데 지방명문 사학으로 현대중공업그룹의 지원을 받고 있는 울산대학교는 현대관계사에서 임원 비중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리크루팅 업체 잡코리아(www.jobkorea.co.kr)가 지난 8월 18일부터 28일까지 금융감독원에 2008년 분기보고서를 제출한 국내 매출액 상위 30대 기업 임원 1849명의 학력현황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울산대는 현대중공업과 현대자동차에서 상대적으로 임원 비중이 높았다.

  현대중공업의 경우 상무 이상 임원 200명 가운데 △서울대 14%(28명) △부산대 12.5%(25명) △영남대 8.5%(17명) △한양대 7.5%(15명) 순이었는데, 울산대는 14명으로 7%를 차지해 국내 대학 중 다섯 번째로 많은 임원을 배출했다.


(울산대학교는 현장 적응력이 높은 우수 인재 양성을 위해 국내 최대 규모의 산업체 장기 인턴십을 실시함으로써 정규직 취업률 2년 연속 전국 1위를 기록했다. 그림은 현대중공업에서 진행되는 장기 인턴십에 참가하고 있는 울산대 학생들 모습)

  현대자동차는 이사 이상 임원 197명 가운데 해외유학파가 11.67%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서울대와 연세대가 각각 10.15%(20명) △한양대 8.12%(16명) △고려대 7.10%(14명)였으며, 울산대는 12명을 배출해 6.09%의 비중을 차지하면서 국내 대학 중 다섯 번째였다.

  30대 기업 전체 임원들의 출신학교 비율은 해외 유학파가 14.4% (267명)로 가장 많았으며 △서울대 13.1%(242명) △고려대 9.0%(167명) △연세대 7.2%(133명) △한양대 5.9%(110명)가 뒤를 이었다.

  또 출신학과가 공시된 631명의 임원들을 대상으로 전공 학과에 대해 조사한 결과 △경영학과 28.1%(177명) △기타 학과 21.9%(138명) △경제학과12.2% (77명) △기계공학과 9.4%(59명) △법학과 5.9%(37명) △행정학과, 금속학과 각각 3.6%(23명) △전기공학 3.5%(22명) 순이었다.

(4)
리스트 인쇄 불량 게시물 신고하기

게시물 리스트

UOU NEWS TODAY. 마일리지 0점 Total:1067. PAGE(193/214)
등록

본문 다시읽기

리뷰컨텐츠는 현재 페이지의 본문내용에 다시 접근할 수 있도록 링크를 제공합니다.






리뷰 네비게이션


디자인 구성요소

디자인 구성요소는 일반 사용자에게 시각적인 효과를 제공하기 위한 의미가 포함되지 않은 이미지 요소들입니다.

UOU NEW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