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OU NEWS TODAY

스킵 네비게이션


문서위치

> 울산대학교 > UOU NEWS TODAY > UOU NEWS TODAY

게시물 읽기

한국 암각화 망라한 연구보고서 출간의 첨부된 사진(이미지) no.1122
한국 암각화 망라한 연구보고서 출간
작성일 2020.12.16 조회 2,889
<한국의 암각화 2020> 출간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 한국 암각화 연구 총망라
 

  선사시대 우리 선조의 삶을 담은 암각화 연구를 망라한 보고서가 출간돼 한국의 선사 및 고대 문화사에 대한 국내외 연구가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이하 반구대연구소, 소장 전호태 교수·역사문화학과)는 연구소의 일곱 번째 학술연구총서 <한국의 암각화 2020>(울산대학교출판부·266쪽·아래 그림)을 출간했다.



  이 책은 국보 285호 울산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와 국보 147호 천전리 각석을 비롯해 1970년 이후 조사되기 시작한 영남 일원의 ‘검파형 암각화’, 전국적 분포도를 보이는 ‘풍요제의 암각화’, ‘윷판 암각화’ 등 우리나라에서 조사된 모든 암각화를 망라했다.

  총 55개에 이르는 암각화 유적에서 조사된 방대한 내용을 정선한 도면자료 165점도 수록함으로써 출간과 동시에 한국 암각화 종합연구 보고서로서 한국암각화학회 및 선사학 관련 학계의 주목을 끌고 있다.

  또 울주군 방기리 ‘알바위 유적’에 대한 종합 조사결과도 실어 울산지역 향토사 연구의 기초자료로서도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반구대연구소는 지난 2014년부터 한국 암각화에 대한 체계적인 학술조사에 들어가 암각화를 유적별, 유형별로 정밀 조사해 그 결과를 보고서로 간행해왔다.

  이 과정에서 ‘강화 고구리 암각화’와 ‘군위 수서리 암각화’, ‘제주 광령리 암각화2’와 역사시대의 암각화 자료인 ‘상주 물량리 암각화’를 새롭게 발견?보고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학술연구총서를 기획한 전호태 소장(역사문화학과 교수)은 “우리의 선사시대 암각화 연구가 울산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와 천전리 각석을 비롯해 영남 일원의 몇몇 암각화만을 중심으로 이루어져 왔다”며 “한국에서 조사·보고된 주요 암각화를 총정리한 이번 학술총서가 우리 문화사 연구 활성화에 촉매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소개했다.
(0)
리스트 인쇄 불량 게시물 신고하기

게시물 리스트

UOU NEWS TODAY 중 분류가 풍경인 게시물 목록. 마일리지 0점 Total:1109. PAGE(4/222)

본문 다시읽기

리뷰컨텐츠는 현재 페이지의 본문내용에 다시 접근할 수 있도록 링크를 제공합니다.






리뷰 네비게이션


디자인 구성요소

디자인 구성요소는 일반 사용자에게 시각적인 효과를 제공하기 위한 의미가 포함되지 않은 이미지 요소들입니다.

UOU NEW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