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추천

스킵 네비게이션

메인메뉴

통합검색

유토피아 메인 컨텐츠

HOME HOME 울산대학교 HOME 정보바다 HOME 맛집추천
맛집추천: 뭐니뭐니 해도 최고의 즐거움은 먹는 즐거움 식도락을 위한 좋은 정보를 함께 나누어요

게시물 읽기

함양집
창업 85년, 4代째 家業(가업)으로 이어지는 울산지역 最古(최고)의 음식점이다. 내력만큼이나 음식맛이 뛰어나고 주인의 인심도 후덕하다. 1998년 104세로 他界(타계)한 창업주 할머니는 6·25 전쟁 직후 아침마다 밥을 한솥 따로 지어 오갈 데 없는 상이군경과 노숙자들을 보살폈다고 한다. 30代인 증손녀도 할머니의 넉넉한 마음씨를 물려받아 상차림이 후하다. 주 메뉴는 예나 지금이나 비빔밥과 묵채, 국밥(곰탕), 파전과 육회. 비빔밥과 국은, 식품의 독을 제거하고 음식이 잘 식지 않아 끝까지 제 맛을 내준다는 놋그릇에 담아 낸다. 거울처럼 반짝반짝하게 닦은 놋대접에 고사리와 콩나물·무나물·시금치·미나리·물미역·김을 차례로 얹고 육회와 전복을 또 그 위에 얹은 뒤, 고추장과 참기름·깨소금으로 마무리해 낸다. 17가지나 되는 비빔감을 골고루 섞어 비벼 놓으면, 부드럽고 순하게 감치는 맛이 일품이다.
 
  비빔밥에는 무국과 물김치, 멸치볶음 등 4~5가지 밑반찬이 곁들여 나오는데,전통비빔밥과 육회·전복을 뺀 처용비빔밥이 있다.
 
  비빔밥 1인분 6000원, 처용비빔밥 5000원, 묵채 3000원, 파전 1만원, 육회 2만원.
 
  ● 주소 울산시 남구 신정3동 579(시청 앞 농협 뒤) 전화 052-275-6947
  

 

(0)
리스트 인쇄 불량 게시물 신고하기

댓글 리스트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본문 다시읽기

리뷰컨텐츠는 현재 페이지의 본문내용에 다시 접근할 수 있도록 링크를 제공합니다.

상위링크

리뷰 네비게이션


디자인 구성요소

디자인 구성요소는 일반 사용자에게 시각적인 효과를 제공하기 위한 의미가 포함되지 않은 이미지 요소들입니다.